[자기관리] 인생을 변화시킨 1급 비밀/꿈시각화 1급 비밀

덕UP일치 1화

바르타수 바르타수 2021. 5. 25. 06:26
반응형

자기소개

안녕하세요! 덕UP일치 3기로 인사드리는 '크게 될 놈'입니다.

시작에 앞서, 거만하게 별명을 지은 점 반성합니다...

별명과 달리 저는 아주 평범하고 부족한 사람임을 미리 밝힙니다.

오히려 '크게 되고 싶은 놈'이라는 별명이 더 맞는것 같네요ㅎㅎㅎ

 

저는 알고 싶은 인물을 정해서 그 사람이 어떤 마인드를 가졌는지?

어떤 삶을 살았는지? 혹시 내가 배울점들이 있는지? 찾는 것을 좋아해요.

이 취미를 가지게 된 것이 '내 인생의 전환점이다'라고 생각할 만큼 저에게는 정말 소중한 덕질!입니다^^

그럼 '위인전덕후(인물탐구)'를 본격적으로 소개해보겠습니다! 

 

위인전 분류

위인전 덕후라고? 그럼 어릴적 집에 쌓여있던 그 위인전집을 모으는 건가? 

라고 생각하실텐데, 사실 저는 위인전집을 읽지는 않아요.

대신 알고싶은 인물에 대한 자서전/전기/경영서/에세이 등을 모조리 수집하죠.  

이를 그냥 표현하기 쉽게 '위인전 읽기'라고 포괄적으로 표현해 보았습니다.

 

관심을 가지게 된 이유

슬럼프가 왔었어요. 내가 지금 잘하고 있는건지 걱정만 앞서고, 내가 한없이 작아보이고, 인생무엇...

그때 문득, '나에게 조언을 해줄 수 있는 최고의 멘토가 있다면 좋겠다'는 생각했어요.

'손정의를 만난다면 내게 무슨 조언을 해줄까?', '스티브 잡스라면 어떻게 행동했을까?'

그런데 이런 사람들이 나를 만나줄 가능성이 없잖아? 생각하는 순간, 위인전이 생각났어요. 

그들이 쓴 책, 그들에 관한 책들을 읽다보면 분명 그들의 멘토링을 받을 수 있겠구나! 생각했죠. 

그렇게 저는 '위인전덕후'가 되었습니다.

그 결과, 회사 일 관련해서든, 회사 밖 나의 인생 관련해서든, 위인들의 멘토링을 받으며 매일매일 성장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크게 될 놈'이 읽은 종이책들

'크게 될 놈'이 읽은 전자책들(리디북스 셀렉트)

 

'크게 될 놈'이 정리한 위인들의 비밀들

저는 위인전들을 읽고 제가 생각하는 그들의 비밀을 정리해서 글과 카드뉴스로 남기고 있어요. 그리고 인터넷 상에서 사람들에게 내용을 공유하고 있습니다.(노파심에서 말씀드리는데 수익창출은 없습니다!!)

매화 마지막에 아래와 같이 제가 쓴 글 중 일부를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이번은 제가 좋아하는 나이키의 창업자 '필 나이트'가 말해주는 인생의 1급 비밀을 소개하며 마치겠습니다! 

 

----------------------------------------------------------------------------------------------------------------------------------

Crazy Idea, 그것을 멈추지 말라

NIKE의 창업자 '필 나이트'는 대학시절 경영학을 전공하게 되면서 '기업가의 정신'이라는 수업을 듣게 됩니다. 육상선수 출신으로 여전히 런닝화에 관심이 많았던 그는 신발 산업에 대한 보고서를 작성하는데요. '일본의 런닝화가 곧 시장을 장악할 것이다.'라는 주제의 보고서였죠. 그는 여러 가지 자료조사와 시장분석을 진행하며 오랫동안 보고서에 매달렸습니다. 하지만 사람들은 하나같이 따분한 반응을 보였죠. 사람들은 이것을 Crazy Idea라고 생각하였지만, 필 나이트만은 '어쩌면.. 어쩌면 이 미친 생각이 실현될 수 도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가졌습니다. 그리고 시간이 지나, 그의 눈에 더 이상 미친 아이디어처럼 보이지 않았습니다. 그때 그는 보장된 미래를 뒤로하고 일본으로 떠납니다. 바로 그 자신이 직접 일본의 런닝화를 수입해서 시장을 장악시키기로 결정한 것이지요. 그는 그 날 스스로에게 이렇게 선언을 합니다. '세상 사람들이 미쳤다고 말하더라도 신경 쓰지 말자. 멈추지 않고 계속 가자. 그곳에 도달할 때까지는 멈추는 것을 생각하지도 말자. 그리고 그곳이 어디인지에 관해서도 깊이 생각하지 말자. 어떤 일이 닥치더라도 멈추지 말자'

그렇게 Crazy Idea는 NIKE를 만들어 냅니다.

그는 지금도 이것이 최선의 생각이었으며 모든 이에게 여전히 이런 말을 전해주고 싶다고 말합니다.

https://brunch.co.kr/@bartasu50/23

반응형
1 2 3 4 5 6 7 8 ··· 62